본문 바로가기

졸바 놀기

[취미미술] 연필스케치 인물화 - 여자 정면

[취미미술] 연필스케치 인물화 - 여자정면


2018. 11. 22.(목)




퇴근하고 평소 잘 타지 않고 지나치던
버스정류장 앞.

몇 년을 지나쳤을 그 간판이지만
그날은 눈에 들어왔나 보다.

누구도 부르지 않았고
전혀 계획도 없었던
어느날 저녁

버스정류장 앞 그 미술학원에
등록했다.

학원을 다닌지 5개월 여
일주일에 1회로 줄었고
실력은 그만큼 더디다.

그럼에도 즐거운 건
그냥

그림을 그릴 수 있어서...





10년쯤 지나면
흉내라도 낼 수 있겠나 싶다.

한참을 그렸으나
원장님이 한참을 수정하고

그럼에도...
그런 좌우가 다른 그림이
묘하게 예뻤다.

다시 그려야 하는데
다시 그려지지 않는다.
예쁘다.

예뻐서 좋다
즐겁다.




바이 졸바다.